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임영웅 측 "해운대구서도 과태료 부과, 법 기준 아쉽다" (공식) [전문]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입력 2021. 05. 12. 19:13

기사 도구 모음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이번에는 부산 해운대구에서도 과태료를 부과받았다.

임영웅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12일 "해운대구 보건소에 저희가 사용해온 무니코틴 액상에 대해 성분표 등을 첨부하여 충실히 소명했다"라며 "관청은 소명한 내용으로 보면 무니코틴 액상을 사용한 것으로 보이나, 7개월 전에 부산에서 사용한 액상이 현재 소명한 것과 동일하다는 것에 대한 검증이 어렵다는 사유로 과태료를 부과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이번에는 부산 해운대구에서도 과태료를 부과받았다.

임영웅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12일 "해운대구 보건소에 저희가 사용해온 무니코틴 액상에 대해 성분표 등을 첨부하여 충실히 소명했다"라며 "관청은 소명한 내용으로 보면 무니코틴 액상을 사용한 것으로 보이나, 7개월 전에 부산에서 사용한 액상이 현재 소명한 것과 동일하다는 것에 대한 검증이 어렵다는 사유로 과태료를 부과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법에 정한 과태료 부과의 기준은 사용한 대상물이 담배 또는 니코틴이 함유된 것으로 명시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의 과태료 부과 상황으로 보면 행위 자체에 대하여 과태료를 부과한 것으로 생각된다"라며 "이것이 법이 정한 기준에 부합하는가에 대해 아쉬움이 있다"라고 법 기준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럼에도 뉴에라프로젝트는 아쉬움을 뒤로 하고 "더 이상의 혼란을 막고자 이의를 제기하지 않기로 했으며 과태료를 납부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임영웅은 TV조선 '뽕숭아학당' 대기실 건물 안에서 실내 흡연을 한 데 대해서도 10만원 과태료를 부과받았다.

● 다음은 임영웅 소속사 입장 본 사안으로 인하여 많은 분들께 불편 드린 것에 대해 죄송한 마음입니다. 뉴에라프로젝트는 해운대구 보건소에 저희가 사용해온 무니코틴 액상에 대해 성분표 등을 첨부하여 충실히 소명하였습니다. 이에 대해서 관청은 소명한 내용으로 보면 무니코틴 액상을 사용한 것으로 보이나, 7개월 전에 부산에서 사용한 액상이 현재 소명한 것과 동일하다는 것에 대한 검증이 어렵다는 사유로 과태료를 부과하였습니다. 법에 정한 과태료 부과의 기준은 사용한 대상물이 담배 또는 니코틴이 함유된 것으로 명시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현재의 과태료 부과 상황으로 보면 행위 자체에 대하여 과태료를 부과한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것이 법이 정한 기준에 부합하는가에 대해 아쉬움이 있습니다. 그러나 뉴에라프로젝트는 더 이상의 혼란을 막고자 이의를 제기하지 않기로 했으며 과태료를 납부했습니다. 본 사안으로 인하여 많은 분들께 불편 드린 것에 대해 죄송한 마음입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