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김세희 아나 "운동선수 10명 이상 대시, 단둘이 식사한 적 있어"(비스)[결정적장면]

김노을 입력 2021. 05. 12. 05:4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노을 기자]

스포츠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세희가 운동선수들에게 대시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5월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김세희가 출연해 과거 운동선수들에게 대시를 받은 일화와 식사 경험을 밝혔다.

이날 MC 김숙은 “솔직히 운동선수들에게 대시를 받은 적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김세희는 “신입일 때는 대시도 좀 받아봤다”고 답했고, 이를 놓칠세라 김숙은 “10번 이상인지 이하인지 알려달라”고 했다.

당황한 듯 웃던 김세희는 “10번 이상이다. 밥을 먹은 건 5명 이하다. 단 둘이 술을 마신 적은 없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사실 처음에는 대시가 들어오니까 ‘내가 좀 인기가 많나?’라고 생각하기도 했다. 그런데 다른 신입이 오니까 관심이 그쪽으로 쏠리더라”면서 허탈한 웃음을 지었다.

그러자 김숙은 “마치 밀물썰물처럼 싹 빠져나간 것”이라고 비유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뉴스엔 김노을 wiwi@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