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강수지, 김국진 고백에 "'불청' 방송 중에는 못사귄다했다..연애 비화 고백

박하나 기자 입력 2021. 05. 12. 05:30 수정 2021. 05. 12. 09:3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RE:TV] '불타는 청춘' 11일 방송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불타는 청춘' 강수지가 김국진과의 연애 비화를 전했다.

지난 11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원년 멤버들이 한자리에 모여 '불청' 공식 커플 김국진 강수지 부부의 이야기를 나눴다.

김광규가 '불청'에서 성공한 사람은 강수지뿐이라며 "다 그대로다"라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최성국이 "원래 이 안에서 고르는 거였어?"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도균은 '불청'의 본래 목적은 친구 찾기라고 외쳤다.

최성국은 강수지를 향해 "둘이 이상했다, 여기 와서 연애를 할까?", "나는 공과 사가 분명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강수지가 "나는 (공과 사 구분이) 없니?"라고 반박하자, 최성국은 "누나가 제일 없다"라고 놀리며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강수지는 "(김국진이) 사귀자 그래서 방송할 땐 못 사귄다고 그랬다, 너무 불편할까 봐"라고 고백했다. 이에 신효범은 촬영하는 동안 강수지가 김국진을 너무 좋아하는 줄 알았다며 "(김국진이) 먼저 사귀자고 했어?"라고 놀라워했다.

강수지는 여행 당시 모두가 낯선 사람들이라 유일하게 친분이 있는 김국진 라인에 자연스럽게 서 있었던 거라고 해명했다. 이에 최성국은 "문영 누나가 '왜 수지가 국진 오빠랑 사귀었는지 알겠다, 그나마 킹카더구먼'이라고 했다"고 밝혀 폭소를 유발했다.

강수지는 "사람들은 내가 국진 오빠를 좋아해서 그런 줄 알지만, 전혀 그런 게 아니었다"고 재차 해명했다. 이에 김완선은 강수지 김국진이 너무 잘 어울려 모두가 커플이 되기를 희망했었다며 당시를 추억했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15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