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라디오스타' 이홍기, 엑소 도경수와 수상한 브로맨스 해명[오늘TV]

이민지 입력 2021. 05. 05. 18:04

기사 도구 모음

FT아일랜드 메인 보컬 이홍기가 엑소 도경수와의 브로맨스를 언급했다.

지난달 전역한 이홍기는 군 복무 시절 절친이 된 도경수와의 관계를 해명했다.

선공개 된 영상에서 MC 유세윤은 이홍기에게 "도경수와의 관계에 대한 의심의 눈초리가 생겼다던데"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이홍기는 "해명을 하자면, 도경수의 방송 이미지가 조용하고 반듯하다. 매일 같이 있던 내가 볼 때 도경수는 장난기도 많고 애교도 많다"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FT아일랜드 메인 보컬 이홍기가 엑소 도경수와의 브로맨스를 언급했다.

MBC ‘라디오스타’ 측은 5월 5일 ‘핵인싸 홍기의 남다른 브로맨스’ 에피소드가 담긴 영상을 선공개했다.

지난달 전역한 이홍기는 군 복무 시절 절친이 된 도경수와의 관계를 해명했다. 선공개 된 영상에서 MC 유세윤은 이홍기에게 “도경수와의 관계에 대한 의심의 눈초리가 생겼다던데”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는 이홍기와 도경수가 군대 행사에 참석해 심상치 않은 눈빛을 주고받는 모습이 담겼다. 도경수는 이홍기의 군복에 태극기를 달아주고 있고, 이홍기는 그런 도경수를 그윽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던 것.

이홍기는 “해명을 하자면, 도경수의 방송 이미지가 조용하고 반듯하다. 매일 같이 있던 내가 볼 때 도경수는 장난기도 많고 애교도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촬영팀이 있었는데 도경수가 갑자기 ‘형 가만히 있어 봐요’ 하더니 태극기를 달아줬다”라며 그윽한 눈빛 사진이 탄생한 배경을 설명했다.

이홍기의 해명에 유세윤은 “멘트가 너무 멜로인데?”라며 더욱 몰아갔고, 김국진은 "사진만 보면 이홍기가 '행복해도 돼?'하는 눈빛이다”라고 거들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홍기는 “사진이 온라인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그 후 도경수 팬들이 나에게 그의 근황을 묻는다”라며 급 도경수 대변인 모드로 변신해 절친의 근황을 공개했다.

이홍기의 이야기를 집중해 듣던 도경수의 팬 이유진은 도경수에게 궁금한 부분이 있는지 묻자 “아이돌인데 어떻게 그렇게 연기를 잘하는지 궁금하다”라고 순수하고 근원적인 질문을 꺼내 이홍기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에 이홍기는 “도경수가 평상시 다양한 모습을 만들었을 것”이라고 절친 도경수를 대변해 웃음을 유발했다.

영상 말미에는 도경수를 롤모델로 꼽은 이유진이 팬심을 담아 엑소의 ‘러브샷’ 댄스를 선보이는 장면이 예고돼 본방송을 더욱 기대하게 했다. 5일 오후 10시30분 방송. (사진=MBC)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