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안티팬' 최수영 "최태준과 대학교 동문, 믿음 있었다"

황수연 입력 2021. 04. 30. 14:11

기사 도구 모음

최수영과 황찬성이 '안티팬'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30일 네이버TV를 통해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이하 '안티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세계적인 K-POP 톱스타 후준(최태준 분)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의 티격태격 로맨틱 코미디를 담은 작품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최수영과 황찬성이 '안티팬'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30일 네이버TV를 통해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이하 '안티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강철우 감독과 배우 최수영, 황찬성이 참석했다. 최태준은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으로 참석하지 못했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세계적인 K-POP 톱스타 후준(최태준 분)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의 티격태격 로맨틱 코미디를 담은 작품이다. 

최태준이 어딜 가나 팬들을 몰고 다니는 톱스타 후준 역을, 최수영이 기자계 원더우먼을 꿈꾸지만 현실에서는 각종 잡일을 도맡아 하는 이근영 역을, 황찬성이 후준에게 라이벌 의식을 느끼고 그를 끌어내리려 고군분투하는 제이제이 역을 맡았다. 

이날 최수영은 "당시에 로맨틱 코미디를 너무 하고 싶었다. 게다가 로코를 너무 잘 찍는 감독님이 하는 작품이었다. 또 최태준 씨가 대학교 동문이다. 잘 상의해서 해 나갈 수 있겠다는 믿음이 있었다. 또래들이랑 하는 작품을 해보고 싶었다"고 밝혔다.

황찬성은 "제목과 테마 자체가 당시의 저에게는 새로웠다. 역할 자체도 매력있는 역할이었고 처음 감독님 미팅을 했을 때 감독님이 너무 좋아서 고민 없이 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30일 오후 6시 네이버TV, V-LIVE, iQIYI(아이치이), VIKI(비키), 일본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Amazon Prime Video JP)에서 첫 방송된다. 매주 금, 토 방송된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가딘미디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