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손준호 코로나 확진..♥김소현→김준수·신성록 "결과 대기 중"..공연계 비상 [종합]

장우영 입력 2021. 04. 23. 16:38 수정 2021. 04. 23. 16:42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손준호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그가 출연 예정인 뮤지컬과 그의 아내 김소현이 출연 중인 작품에 불똥이 튀었다.

23일 손준호의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손준호가 최근 컨디션이 좋지 않음을 느껴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고,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손준호 측은 “현재 감염경로 파악을 위해 보건 당국의 조치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으로,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모든 스태프 및 접촉자 등은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손준호가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그가 출연 예정인 뮤지컬 ‘드라큘라’에 불똥의 튀었다. ‘드라큘라’ 측은 OSEN에 “손준호의 양성 판정 소식을 오늘 오전에 접했다. 함께 연습에 참여한 배우들은 검사를 진행했거나 할 예정이며, 공연 일정 변동은 아직까지 없다”고 밝혔다.

손준호의 확진 여파로 김준수, 신성록 등이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김준수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신성록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OSEN에 “검사를 받은 상태이며, 현재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결과가 나온 뒤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를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손준호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뮤지컬 ‘맨오브라만차’, ‘아이위시’ 공연이 취소됐다. 오디컴퍼니 측은 23일 공식 SNS에 이날 오후 7시 30분 공연이 취소됐음을 공지하며 “‘드라큘라’ 연습과 ‘맨오브라만차’ 공연에 참여하는 스태프가 있어 금일 오전 검사 후 현재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OSEN=박준형 기자]배우 김소현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손준호의 코로나 확진 여파는 아내 김소현이 출연 중인 뮤지컬 ‘팬텀’ 쪽으로도 향했다. ‘팬텀’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 측은 23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타 공연을 연습 중인 배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을 통보 받았다. 이에 ‘팬텀’에 출연 중인 김소현 배우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어 현재 검사 후 자가격리 중이며, 정확한 감염 경로 파악을 위해 보건당국의 조치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팬텀’ 측은 “공연업계 특성상 접촉자로 분류될 만한 인원이 있는 것으로 판단되어 접촉자 뿐만 아니라 전체 배우, 스태프, 오케스트라 전원의 코로나19 검사를 금일 오전부터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23일 오후 3시, 7시 30분 등 2회차 공연이 전부 취소됐다. 검사 결과에 따라 오는 24일 공연 진행 여부도 결정될 전망이다.

한편, 손준호 뿐만 아니라 배우 권혁수도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권혁수의 확진 여파로 전효성, 걸그룹 스테이씨가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 /elnino8919@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