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마우스' 이승기, 절친 이서준-박주현 할머니 살해한 진범이었다

이이진 입력 2021. 04. 22. 23:2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마우스' 이승기가 자신의 범행을 기억하며 혼란스러워했다.

22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 15회에서는 정바름(이승기 분)이 나치국(이서준)을 면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바름은 성요한(권화운)이 저지른 줄 알았던 살인 사건들이 자신의 짓이었다는 것을 알았다. 정바름은 나치국을 칼로 찔렀다는 사실을 기억했고, 이때 구동구(우지현)는 정바름에게 전화를 걸어 나치국이 의식을 되찾았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후 정바름은 구동구의 손에 이끌려 나치국을 면회했다. 나치국은 사고 당시 기억을 잃었고, 두 팔을 벌린 채 정바름의 이름을 불렀다. 정바름은 나치국이 자신이 진범이라는 사실을 기억하지 못한다는 것을 알고 안도했다.

또 정바름은 오봉이(박주현)의 전화를 피했고, 봉이 할머니(김영옥)를 죽였다는 사실을 떠올리며 눈물 흘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