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유튜버 쯔양, 어느새 방송인으로 '의미와 한계' [스타파인더]

박은해 입력 2021. 04. 20. 16:55

기사 도구 모음

쯔양이 시청자들에게 대식가 캐릭터 이상의 무언가를 보여줄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해 4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유재석과 박명수가 직접 만든 치킨을 시식한 쯔양은 먹방 유튜버답게 튀김옷 두께, 양념 맛 등을 세세하게 평가했다.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헤이지니, tvN '놀라운 토요일' 입짧은 햇님 등 TV 방송에 성공적으로 녹아든 유튜버들처럼 쯔양도 새로운 방송 환경에서 자신의 기반을 단단히 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은해 기자]

쯔양이 시청자들에게 대식가 캐릭터 이상의 무언가를 보여줄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진다.

인기 먹방 유튜버 쯔양이 TV 방송으로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다. 장수 시사/교양 프로그램 KBS 1TV '6시 내고향' 속 '힘내라 전통시장' 코너 고정 리포터로 합류하는가 하면, MBC 예능 프로그램 '안 싸우면 다행이야'에 출연해 박명수, 유민상과 케미를 보여줬다.

쯔양의 지상파 방송 출연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4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유재석과 박명수가 직접 만든 치킨을 시식한 쯔양은 먹방 유튜버답게 튀김옷 두께, 양념 맛 등을 세세하게 평가했다. 쯔양과 '놀면 뭐하니?'의 콜라보 영상은 쯔양 유튜브에서도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올해 1월에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뒷광고 논란, 먹뱉 의심, 은퇴 선언 후 복귀 등 자신을 둘러싼 이슈에 관해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대식가로 유명한 쯔양답게 햄버거 20개, 라면 20개, 곱창 16m, 고기류 3kg, 초밥 240개, 방어 10kg 등 어마어마한 음식 섭취량에 관한 토크도 빠지지 않았다.

최근 출연한 MBC '안 싸우면 다행이야'에서도 비슷한 장면이 연출됐다. 전날 박명수, 유민상과 함께 바지락전 20장, 해물 칼국수 10인분을 가뿐히 먹어 치운 쯔양은 다음 날 달래 삼겹살 25인분 먹방에 성공해 감탄을 자아냈다. 먹방에 일가견이 있는 유민상도 쯔양을 견제하다 완패를 인정했을 정도. 삼겹살을 사 들고 방문한 지상렬은 그런 쯔양을 보고 놀라움을 감출 수 없었다.

한 번에 엄청난 양을 먹는 대식가 캐릭터는 쯔양의 아이덴티티이지만 동시에 한계이기도 했다. 어떤 방송이든 먹방으로 귀결돼 쯔양의 대식가 면모에 출연자들이 감탄하는 전개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쯔양의 주무대 유튜브에서 익히 보여준 콘텐츠인 먹방을 TV로 옮겨왔을 뿐 새로움은 없었다. 지난해 공개된 욕지도 영상에서 자연스럽게 섬 주민들과 어울리는 쯔양 모습을 본 이들에게는 더욱 아쉬운 양상이었다.

그런 면에서 '6시 내고향' 리포터 합류는 쯔양의 친화력을 보여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그가 꾸준히 봉사, 기부로 이어온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일이기에 더 의미 있다. 325만 유튜버로 엄청난 영향력을 자랑하는 쯔양은 전통 시장을 소개하고 어려운 소상공인들에게 힘이 되어줄 예정이다.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헤이지니, tvN '놀라운 토요일' 입짧은 햇님 등 TV 방송에 성공적으로 녹아든 유튜버들처럼 쯔양도 새로운 방송 환경에서 자신의 기반을 단단히 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사진=KBS 1TV '6시 내고향' MBC '안 싸우면 다행이야' 방송화면 캡처)

뉴스엔 박은해 pe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