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한국일보

"변수 多"..피원하모니, 왜 '미식축구' 퍼포먼스일까

홍혜민 입력 2021. 04. 20. 16:46

기사 도구 모음

그룹 피원하모니가 컴백 타이틀 곡 퍼포먼스에 '미식축구'라는 키워드를 더한 이유를 밝혔다.

피원하모니는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DISHARMONY: BREAK OU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피원하모니의 두 번째 미니앨범 'DISHARMONY: BREAK OUT'은 이날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피원하모니는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DISHARMONY: BREAK OU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피원하모니가 컴백 타이틀 곡 퍼포먼스에 '미식축구'라는 키워드를 더한 이유를 밝혔다.

피원하모니는 20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DISHARMONY: BREAK OU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DISHARMONY: BREAK OUT'은 부조화로 둘러싸인 세상을 친구들과 함께 돌파하고자 더욱 적극적으로 힘을 모으는 피원하모니의 메시지가 담긴 앨범이다.

타이틀 곡 '겁나니(Scared)'에서도 피원하모니는 불평등한 틀에서 벗어나기를 포기한 이들에게 용기의 메시지를 전한다.

이날 피원하모니는 강력한 스토리텔링이 돋보이는 안무로 전작에 비해 한층 강렬해진 '겁나니' 무대를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럭비 공을 주고 받는 등의 독특한 퍼포먼스는 부조화의 틀을 돌파하고자 하는 멤버들의 도전적인 의지를 극명하게 나타내며 눈을 사로잡았다.

피원하모니가 미식축구 퍼포먼스를 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인탁은 "미식축구를 선택한 것은 음악 방송에서 그동안 아무도 도전해보지 않은 퍼포먼스라는 생각이 들어서였다"라며 "미식축구라는 스포츠도 내가 원하는 목표까지 달려나가서 터치다운을 하는 방식이지 않나. 노래와 의미가 닿아있다고 생각해서 미식축구 퍼포먼스를 택했다"라고 말했다.

완벽한 무대를 위한 노력 역시 남달랐다. 종섭은 "생각보다 공이 많이 튀어 나가더라. 그래서 무대 위에서 일어날 수 있는 변수를 막기 위해 많은 연습을 통해 합을 맞췄다"라며 컴백을 위해 심혈을 기울였음을 전했다.

피원하모니의 두 번째 미니앨범 'DISHARMONY: BREAK OUT'은 이날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