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쯔양 "집에 라면 300봉지+라면 창고 있어" ('안다행')

입력 2021. 04. 13. 00:03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유튜브 크리에이터 쯔양이 '먹방 요정' 면모를 과시했다.

12일 밤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는 방송인 박명수, 개그맨 유민상, 유튜브 크리에이터 쯔양의 자급자족 생존기가 그려졌다.

이날 박명수는 쯔양과의 첫만남을 돌이켰다. "'놀면 뭐하니?'에서 쯔양을 처음 봤다. 왜 저렇게 먹는지 이해가 안 됐다"라고 말한 그는 쯔양을 향해 "가장 많이 먹은 음식이 뭐냐"고 물었다.

쯔양은 "대방어 10kg, 라면 20개"라고 답했고, 유민상은 "라면 20개는 전성기 때도 못 먹었다"라고 너스레 떨어 배꼽을 잡게했다.

또한 박명수는 "집에 라면 300개 있다. 라면 창고도 있다"라며 남다른 먹성을 뽐낸 쯔양에게 "사재기 아니냐. 300개면 사재기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