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마이데일리

기은세 "띠동갑 남편에 차인 뒤 용기 내 청혼..또 거절" ('동상이몽2')

입력 2021. 04. 13. 00:0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기은세가 띠동갑 남편과의 결혼 풀스토리를 공개했다.

나이 서른 살에 띠동갑 남편과 결혼해 벌써 10년차를 보내고 있는 기은세는 "친구들 사이에서 첫 번째 결혼이었다"며 당시 미쳤냐던 주위 반응의 이유를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배우 기은세가 띠동갑 남편과의 결혼 풀스토리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는 기은세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나이 서른 살에 띠동갑 남편과 결혼해 벌써 10년차를 보내고 있는 기은세는 "친구들 사이에서 첫 번째 결혼이었다"며 당시 미쳤냐던 주위 반응의 이유를 설명했다.

기은세는 연애 시절 남편에게 차였다며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는데 (당시 남편이) '너라는 아이는 안 되겠다'더라. 그럼에도 용기를 내 결혼하자고 했다. 한 달의 시간을 줬다. 끝나기 하루 전에 연락이 와선 '헤어지자'고 했다. 마지막엔 쿨하기 보내주기로 마음을 먹었어서 '오케이' 했더니 슬푼 눈으로 날 보더라. 그러고 연락이 다시 왔다"고 털어놔 핫한 주위 반응을 이끌어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