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기은세 "♥12살 연상 남편에 '결혼' 매달려, 주변에서 미쳤냐고"(동상이몽)

이유나 입력 2021. 04. 12. 22:31 수정 2021. 04. 12. 22:41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12살 연상 남편에 매달려 결혼, 주변에서 미쳤냐고"

12일 방송한 SBS '너는 내 운명'에서 기은세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12살 연상 남편과 올해로 결혼 10년차를 맞은 기은세는 두 사람의 스토리를 공개했다.

기은세는 "배우 활동하던 30살에 12살 띠동갑 연상과 결혼했다"며 "주변에서 미쳤냐고 했다. 제가 친구들 사이에 첫 결혼이어서 그랬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남편에게 차여서 이별의 아픔을 처음 경험했다"며 "너랑은 도저히 안되겠다고 하는데 너무 힘들었다. 한번 용기를 내서 다시 만나 결혼하자고 했는데 바로 대답하지 말고 한달 뒤에 생각하고 말해주라고 했다. 한달 하루 전에 헤어지자고 하더라. 마지막에는 쿨하게 보내줘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오케이 알았어' 했더니 슬픈 눈으로 저를 보더라. 시간이 흐른 뒤에 남편쪽에서 또 연락이 와서 결혼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은세는 1세대 인싸로 부상한 것에 대해 "처음에 일상을 올리다보니까 남편이 사진을 늘 많이 찍어줬다. 요즘은 지인들이 찍어준다. 남편은 디렉팅이 많아서 너무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 찍다보면 기분이 안좋아졌다"고 말했다.

ly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