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함소원 다이어트 업체, 고소장 접수 "근거 없는 비방, 회사 생존 걸렸다" [전문]

이지현 입력 2021. 04. 12. 15:3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함소원과 함께 다이어트 제품을 판매하는 쇼핑몰 업체가 근거 업는 비방을 막고자 법적 대응에 나섰다.

12일 함소원과 함께 다이어트 관련 제품을 만들어 판매 중인 (주)에이지에이치제이 측은 "근거 없는 유언비어 유포 등 작굼의 사태로 인한 회사 제품 및 이미지 피해를 더는 묵과할 수 없게 됐다. 회사의 생존이 걸린 심각한 상황이라 판단, 4월 12일부로 법적 대응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악의적이며 근거 없는 비방으로 인한 2차, 3차 피해를 막고자 이번 고소를 시작으로 강력 대응할 방침"이라며 "HHJ는 앞으로 이러한 오해와 누명을 벗고 더 좋은 제품으로 고객 여러분과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이야기 했다.

함소원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고소장을 공개하며 "어느 순간 이유와 근거없이 그저 제품에 흠집 내시려는 것을 알게 되셨다고 합니다. 방법이 이것밖엔 없는 것인지 참..마음이 아프네요"라는 심경을 밝혔다.

한편 함소원은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소개한 중국 시부모의 별장, 시어머니 막냇동생 대역, 중국과 한국의 신혼집 등 각종 조작 의혹에 휩싸이며 하차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함소원 측 입장 전문

근거 없는 유언비어 유포 등 작굼의 사태로 인한 회사 제품 및 이미지 피해를 더는 묵과할 수 없게 됐습니다. 회사의 생존이 걸린 심각한 상황이라 판단, 4월 12일부로 법적 대응을 하게 됐다. 악의적이며 근거 없는 비방으로 인한 2차, 3차 피해를 막고자 이번 고소를 시작으로 강력 대응할 방침입니다. HHJ는 앞으로 이러한 오해와 누명을 벗고 더 좋은 제품으로 고객 여러분과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