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김종국 "조세호=다이어트 잘못된 사례, 정준하도 이겼다" ('런닝맨')

입력 2021. 04. 12. 06:0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가수 김종국이 개그맨 조세호의 다이어트에 대한 불만을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가수 초아와 개그맨 조세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세호김종국이 조세호의 다이어트를 타박했다.

4월 11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방송인 조세호, 가수 초아가 출연한 가운데 짧은 퇴근길을 걸고 아찔한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조세호가 등장하자 멤버들은 "촛농이다"며 그를 놀렸다. 조세호가 30㎏ 감량에 성공한 점을 언급한 것.

이어 김종국도 "운동 쪽에선 조세호가 다이어트의 잘못된 사례로 정준하를 이겼다"고 지적했고, 하하는 "조영구, 정준하, 그리고 조세호"라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계속된 공격에 조세호는 "다음 출연할 때는 요요가 온 상태로 오겠다"고 받아쳤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