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쓰리박' 박찬호 아내 박리혜 "남편 골프 도전, 바보 같은 일" 폭소

김명미 입력 2021. 04. 11. 22:0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명미 기자]

박찬호 아내 박리혜 씨가 박세리와 영상통화를 했다.

4월 11일 방송된 MBC '쓰리박 : 두 번째 심장'(이하 쓰리박)에서는 운동 선수들을 위해 역대 최대 스케일의 바비큐 요리를 준비하는 박세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박세리를 돕기 위해 박찬호가 깜짝 등장했다. 박찬호는 아내가 박세리의 팬이라고 밝히며 "이따 우리 아내랑 통화 좀 해줘야 된다"고 말했다.

이후 박세리는 박찬호 아내이자 요리 연구가인 박리혜 씨와 영상 통화를 했다. 박리혜 씨는 "요리 너무 잘하시더라"며 팬심을 드러냈고, 박찬호는 "오늘도 고추장 찌개에 비빔밥을 해줘서 먹었다"고 자랑했다. 또 박리혜 씨는 박찬호의 골프 도전에 대해 "정말 바보 같은 일을 하는 것 같다. 그렇지 않냐"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사진=MBC '쓰리박'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