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SC현장] "목표는 음방1위-신인상"..스테이씨, 자유분방 '힐링돌' 출격(종합)

백지은 입력 2021. 04. 08. 16:54

기사 도구 모음

대형신인 스테이씨가 2021년 여정의 포문을 열었다.

8일 오후 4시 스테이씨의 새 싱글 '스테이덤(STAYDOM)'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대형신인 스테이씨가 2021년 여정의 포문을 열었다.

8일 오후 4시 스테이씨의 새 싱글 '스테이덤(STAYDOM)'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시은은 "새로운 모습, 새로운 콘셉트로 돌아와서 어떻게 반응해주실지 긴장되고 설렌다"고 밝혔다.

스테이씨는 지난해 데뷔와 동시에 눈에 띄는 비주얼과 출중한 실력으로 '전원센터' '전원 비주얼'이란 수식어를 얻으며 슈퍼루키로 인정받았다. 이번에는 자유로움안에서 스테이씨만의 하이틴과 키치함을 바탕으로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를 선보인다.

수민은 "'스테이덤'은 스테이씨와 프리덤의 합성어다. 자유로움 안에서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를 보여줄 것"이라고, 시은은 "첫 번째 앨범은 스테이씨가 어떤 개성과 색을 가진 그룹인지에 포커스를 두고 카리스마와 에너지를 보여드렸다면 이번 앨범에서는 자유로움을 느끼시면 좋겠다는 것에 포커스를 뒀다. 우리부터 무대에서 즐기고 자유로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1집보다 발전된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는 부담이 있었다.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고민했다"고 자신했다.

타이틀곡 '에이셉(ASAP)'은 히트메이커 블랙아이드필승과 전군의 합작품으로 쭉쭉 뻗는 신스베이스와 우디윈드 신스의 캐치한 라인, 시원시원한 리듬악기가 어우러져 청량하고 매력 넘치는 사운드를 자랑한다. 가슴 속에 완벽하게 그려놓은 이상형이 ASAP(As Soon As Possible)하게 나타나줬으면 하는 마음을 톡톡 튀고 재치있게 풀어냈다.

세은은 "장난스럽고 엉뚱한 느낌 안에서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 드릴 수 있는 콘셉트"라고 소개했다.

수민은 블랙아이드필승의 조언을 전하기도 했다. 수민은 "우리가 편해야 보는 사람도 편하게 볼 수 있으니 뭔가를 만들려 하지 말고 자연스럽게 무대를 하라고 해주셨다"고 귀띔했다.

이밖에 이번 앨범에는 세련되고 감각적인 멜로디의 '소 왓', 컨템포러리 R&B '사랑은 원래 이렇게 아픈 건가요', 데뷔곡 '소 배드'의 리믹스 버전 등 총 4곡이 담겼다.

스테이씨는 지난해 여자 신인 중 가장 높은 앨범 누적 판매량을 기록했다.

수민은 "우리 그룹 명처럼 젊고 밝고 에너지 가득한 틴프레시가 우리의 차별점"이라고, 시은은 "아직 인기를 실감한다기보다 감사하다는 마음이다. 그 감사함이 동기가 돼 늘 좋은 음악으로 보답해야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아직 우리는 부족한데 관심을 주신다는 생각에 부담이 되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스테이씨는 이날 오후 6시 '스테이덤'을 발매, 'ASAP'로 본격 활동에 나선다.

아이사는 "한번밖에 받을 수 없는 신인상을 제일 받고 싶고 음악방송 1위를 할 수 있다면 더 감사할 것 같다"고, 재이는 "힐링되는 음악을 선물하는 힐링돌이란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밝혔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