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포츠조선

[공식] 버벌진트, 4월 6일 '변곡점' 발매..6년만 정규 컴백

백지은 입력 2021. 03. 29. 10:41

기사 도구 모음

힙합 가수 버벌진트가 6년 만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다.

29일 소속사 아더사이드에 따르면 버벌진트가 오는 4월 6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정규 앨범 '변곡점'을 발매한다.

버벌진트의 정규 앨범 발매는 2015년 공개된 '고 하드 팔 : 양가치' 이후 약 6년여 만이다.

이미지에는 지금까지 발매한 여섯 장의 정규 앨범을 지나치는 버벌진트가 담겨 있어 호기심을 자극, 과연 이번 앨범을 통해 그가 어떤 이야기를 전달할지 관심이 쏠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힙합 가수 버벌진트가 6년 만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다.

29일 소속사 아더사이드에 따르면 버벌진트가 오는 4월 6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정규 앨범 '변곡점'을 발매한다.

버벌진트의 정규 앨범 발매는 2015년 공개된 '고 하드 팔 : 양가치' 이후 약 6년여 만이다.

아더사이드는 이 소식과 함께 일곱 번째 정규 앨범의 이미지컷을 공개했다. 이미지에는 지금까지 발매한 여섯 장의 정규 앨범을 지나치는 버벌진트가 담겨 있어 호기심을 자극, 과연 이번 앨범을 통해 그가 어떤 이야기를 전달할지 관심이 쏠린다.

타이틀곡 '공인'은 범대중적으로 쓰이는 '공인'이란 단어에 관한 통찰을 담은 곡이다. 버벌진트는 일상생활 속 자신을 바라보는 각양각색 시선들을 특유의 철학적인 가사로 표현해낸다. 여기에 스윙스가 피쳐링에 참여해 '공인'으로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힘을 보탠다.

'공인'의 뮤직비디오는 '좋아보여' '충분히 예뻐' '굿모닝' '시작이 좋아' '이게 사랑이 아니면' '비범벅' 등 버벌진트의 대표곡 뮤직비디오를 탄생시켜왔던 MJJ 문승재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그동안 버벌진트와의 작업에서 대중성과 독창적인 아이디어로 주목을 받았던 그는 그는 이번 '공인'을 통해서는 한층 더 세련되고 감각적인 영상미를 선보여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소속사는 "이번 앨범은 버벌진트가 전곡 작사, 작곡, 편곡에 집요하리만치 집중해 그만의 다채롭고 고유한 음악성이 고스란히 담겼다. 일곱 번째 정규 앨범 발매가 결정되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던 만큼 버벌진트는 정말 심혈을 기울여 작업했다"며 덧붙였다

'변곡점' 피지컬 음반은 소량 한정으로 제작된다. 이번 앨범 발매를 기념할 굿즈와 함께 판매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추후 공개된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