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복면가왕' 꽃등심은 권진아 "유희열 출연 추천"

공미나 기자 입력 2021. 03. 14. 18:43

기사 도구 모음

'복면가왕' 꽃등심의 정체는 가수 권진아였다.

14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바코드와 이에 맞서는 4인의 복면가수의 대결이 펼쳐졌다.

가면을 벗은 꽃등심의 정체는 권진아로 밝혀졌다.

그는 "참한 이미지로 기억되는데 사실 그렇지 않다"면서 소속사 안테나 대표 유희열을 '복면가왕'에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꽃등심의 정체는 가수 권진아였다.

14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바코드와 이에 맞서는 4인의 복면가수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2라운드 첫 무대는 꽃등심과 쑥의 대결이었다. 먼저 꽃등심은 T(윤미래)의 '시간이 흐른 뒤'를 맑은 음색으로 소화했다. 이어 쑥은 제시의 '눈누난나'를 부르며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대결 결과 쑥이 승리,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가면을 벗은 꽃등심의 정체는 권진아로 밝혀졌다.

권진아는 발라더에 대한 편견을 깨기 위해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그는 "참한 이미지로 기억되는데 사실 그렇지 않다"면서 소속사 안테나 대표 유희열을 '복면가왕'에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판정단 유영석은 "노래를 잘하는 뮤지션은 많지만, 음악을 잘하은 뮤지션은 많지 않다"며 권진아의 앞날을 응원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