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문명특급' 윤여정 "'미나리' 첫 촬영 때 한예리에 '정신 똑바로 차려라' 충고"

정유진 기자 입력 2021. 03. 07. 00:1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윤여정이 영화 '미나리'의 첫 촬영 때 한예리에게 "정신 똑바로 차리라"고 충고를 했다고 말했다.

윤여정은 6일 오후 SBS에서 '미나리'의 골든글로브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기념해 확장 방송된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윤여정 편'에서 "한예리가 첫 장면 촬영 때 선생님으로부터 '얘 너 정신 똑바로 차려라'라는 얘기를 들었다고 하더라"라는 진행자 재재의 말에 "그랬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명특급'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윤여정이 영화 '미나리'의 첫 촬영 때 한예리에게 "정신 똑바로 차리라"고 충고를 했다고 말했다.

윤여정은 6일 오후 SBS에서 '미나리'의 골든글로브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기념해 확장 방송된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윤여정 편'에서 "한예리가 첫 장면 촬영 때 선생님으로부터 '얘 너 정신 똑바로 차려라'라는 얘기를 들었다고 하더라"라는 진행자 재재의 말에 "그랬다"고 말했다.

이어 윤여정은 "의상하는 애한테 '이거 피팅할 때 입은 옷이 아니지 않느냐, 감독이 원했냐, 네가 바꿨느냐' 물었다, 그런데 내가 영어를 잘 못하니까, '왓(What)' 이러면 당황한다, 알아들으면서 그러는 애도 있다"며 "그래서 한예리에게 '너 정신 똑바로 차려라'라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영어 잘 못하는 거 아는데 '왓' 이러면, 어떻게 해야하나, 이렇게 된다"고 덧붙였다.

eujenej@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