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데일리안

[TV 엿보기] '어서와' 파비앙, 쉽지 않은 서예 도전기 "작년부터 시작"

류지윤 입력 2021. 03. 04. 07:00

기사 도구 모음

파비앙이 새로운 취미를 공개한다.

4일 오후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는 한국살이 6개월 차 오스트리아 출신 카티, 한국살이 6개월 차 독일 출신 아드리안, 한국살이 13년 차 프랑스 출신 파비앙, 한국살이 4년 차 이탈리아 출신 파올로가 출연한다.

이날 프랑스 출신 파비앙의 특별한 스승이 공개된다.

파비앙은 "작년부터 이상현 선생님에게 서예를 배우기 시작했다"며 스승과의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파비앙이 새로운 취미를 공개한다.


4일 오후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는 한국살이 6개월 차 오스트리아 출신 카티, 한국살이 6개월 차 독일 출신 아드리안, 한국살이 13년 차 프랑스 출신 파비앙, 한국살이 4년 차 이탈리아 출신 파올로가 출연한다.


이날 프랑스 출신 파비앙의 특별한 스승이 공개된다. 스승의 정체는 영화 ‘타짜’, 한글판 ‘구글’ 타이틀 등을 작성한 국내 1호 캘리그라피스트 이상현 작가다. 세계 각국에서 화려한 서예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를 모은 이상현 작가의 등장에 출연진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파비앙은 “작년부터 이상현 선생님에게 서예를 배우기 시작했다”며 스승과의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서예에 도전한 파비앙의 고군분투기도 눈길을 끈다. 이상현 작가의 대표작인 영화 ‘타짜’ 타이틀을 따라 쓰던 중 “내 글자는 패가망신했을 때 같다”라며 좌절한다.


이에 이상현 작가는 “잘 쓰려 하지 말고 쓰고 싶은 대로 써라”는 등 파비앙과 합동 작업을 시도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오후 8시 30분 방송.

데일리안 류지윤 기자 (yoozi44@dailian.co.kr)

Copyrights ⓒ (주)이비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