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서울신문

BTS, 美 빌보드 아티스트100 '역주행' 16번째 1위

김지예 입력 2021. 03. 04. 05:08

기사 도구 모음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가수들의 영향력을 보여 주는 미국 빌보드 '아티스트 100'에서 다시 한번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가 2일(현지시간)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아티스트 100'에서 전주보다 순위가 4계단 올라 통산 16번째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가 인용한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달 19~25일 음반 판매고는 전주보다 888% 증가한 2만 8000장을 기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BE' 새 버전 흥행으로 4계단 상승
빌보드200 차트도 74위→7위 반등
방탄소년단(BTS)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가수들의 영향력을 보여 주는 미국 빌보드 ‘아티스트 100’에서 다시 한번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가 2일(현지시간)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아티스트 100’에서 전주보다 순위가 4계단 올라 통산 16번째 1위를 차지했다.

그룹으로는 최다 기록이고 전체 가수 중에서도 테일러 스위프트(46회), 드레이크(31회), 위켄드(20회)에 이어 네 번째로 많다.

‘아티스트 100’은 앨범과 싱글 판매량, 라디오 방송, 스트리밍 횟수, 소셜미디어 활동 등을 종합적으로 집계한다. 빌보드는 “지난달 19일 선보인 앨범 ‘비’(BE)의 새 버전 ‘에센셜 에디션’의 흥행으로 순위가 뛰어올랐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11월 처음 발매한 ‘BE’ 앨범은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도 역주행했다. 전주에는 74위를 기록했으나 새 버전 발매 첫 주에 큰 폭으로 순위가 올라 전날 7위에 이름을 올렸다.

빌보드가 인용한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달 19~25일 음반 판매고는 전주보다 888% 증가한 2만 8000장을 기록했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