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한국경제

기도훈 '좋알람 시즌2' 캐스팅..어플 개발자 役

장지민 입력 2021. 03. 04. 01:54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기도훈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에서 '브라이언 천' 역으로 캐스팅돼 기대를 모은다.

기도훈이 출연을 확정한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알람이 울려야 사랑인 세상, '좋알람'을 울릴 수 없는 여자와 그녀의 마음을 알고 싶은 두 남자의 순도 100% 직진 로맨스를 그리는 작품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도훈 캐스팅 / 사진 = SM 엔터테인먼트


배우 기도훈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에서 ‘브라이언 천’ 역으로 캐스팅돼 기대를 모은다. 

기도훈이 출연을 확정한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알람이 울려야 사랑인 세상, ‘좋알람’을 울릴 수 없는 여자와 그녀의 마음을 알고 싶은 두 남자의 순도 100% 직진 로맨스를 그리는 작품이다. 

기도훈이 맡은 ‘브라이언 천’은 ‘좋알람’ 어플 개발자이자 현재 ‘좋알람’ C&C의 CTO(최고 기술 경영자)로,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 ‘좋알람’ 2.0 버전의 출시와 함께 등장, 조조(김소현 분), 혜영(정가람 분), 선오(송강 분) 세 사람의 관계에 주요 키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기도훈은 최근작인 KBS 2TV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훈훈한 비주얼과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각인하며, 한계 없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만큼 이번 작품에선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오는 1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