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한국

김종국, 임영웅과 '이제 나만 믿어요' 완벽한 하모니..6키 높여 미성 자랑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입력 2021. 03. 04. 00:45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김종국이 임영웅과 함께 '이제 나만 믿어요'로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다.

이날 김종국은 자신의 히트곡 '러브 이즈...' '한 남자' '어느 째즈바' '트위스트 킹' 등을 부른 트롯맨들의 무대에 이어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로 특별무대를 꾸몄다.

임영웅은 김종국이 자신의 노래를 선곡하자 두 손을 모은 채 "이럴 수가"라고 놀라워 했다.

임영웅은 김종국의 첫 소절에 감탄사를 내뱉은 뒤 마이크를 들고 김종국의 노래에 코러스로 함께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조선 '뽕숭아학당'

가수 김종국이 임영웅과 함께 '이제 나만 믿어요'로 완벽한 하모니를 선보였다.

3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김종국, 김종민이 예능 선배로 출연해 트롯맨들에게 예능 수업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국은 자신의 히트곡 '러브 이즈...' '한 남자' '어느 째즈바' '트위스트 킹' 등을 부른 트롯맨들의 무대에 이어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로 특별무대를 꾸몄다.

임영웅은 김종국이 자신의 노래를 선곡하자 두 손을 모은 채 "이럴 수가"라고 놀라워 했다.

김종국은 음정을 6키 높인 뒤 감미로운 미성으로 노래를 시작했다. 임영웅은 김종국의 첫 소절에 감탄사를 내뱉은 뒤 마이크를 들고 김종국의 노래에 코러스로 함께 했다.

두 사람의 목소리가 어우러지면서 완성된 하모니에 모두가 숨을 죽이고 노래를 감상했다.

김종국의 노래가 끝나자 김종민은 "잘했는데 내 벽을 못넘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dyhero213@sportshankook.co.kr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