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채림 심경 "방송 노출 버거워" [전문]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입력 2021. 03. 02. 19:4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채림 "방송 무게 감당할 준비 안 돼"
채림 "안정 찾으면 꼭 돌아올 것"
[동아닷컴]
배우 채림이 방송 복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채림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요즘 많은 곳에서 찾아주시는데 감사드린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채림은 아들을 끌어안은 채 미소 짓고 있다.

채림은 방송 복귀를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아직 방송 노출의 무게를 감당할 준비가 안 됐다. 나는 그 무게가 어마어마한 걸 좀 아는 사람이다”라고 적었다.

이어 “물론 하게 된다면 내가 지금 하는 일에 도움은 될 거다. 하지만 내가 바라는 방향도 아니고 아이에게도 버거울 듯하다. 지금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다만 채림은 방송 복귀에 대한 가능성은 열어뒀다. 채림은 “나도 아이도 시간이 지나 모든 것들이 안정을 찾으면 꼭 지금의 손길을 잡겠다”며 재차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채림은 지난 해 12월 배우 가오쯔치와 이혼했다. 2014년 결혼해 한·중 커플로 화제를 모았던 두 사람은 6년 만의 파경 소식으로 충격을 안겼다. 이들은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 이하 채림 글 전문

요즘 많은 곳에서 찾아 주시는데 일단은 감사드린다는 인사를 이곳을 통해 드립니다.

제가 선뜻 긍정적 답변을 못하는 건 다른 이유가 아니라.. 방송 노출의 무게를 아직은 감당할 준비가 되어 있지 못해서 입니다. 제가 그 무게가 어마어마한 걸 좀 아는 사람이잖아요~

물론 하게 된다면 제가 지금 하는 일에 도움은 되겠지요. 하지만 제가 바라는 방향도 아니고 아이에게도 버거울 듯 하여 지금은 아니라는 결론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도 아이도 시간이 지나 모든 것들이 안정을 찾으면 꼭 지금의 손길을 잡겠습니다. 다시 한번 고맙습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