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아무튼 출근!' 광희 "눈칫밥 먹으면서 연예계 생활, 화장실서 울기도"

박수인 입력 2021. 03. 02. 14:11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광희가 '아무튼 출근!'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광희는 3월 2일 진행된 MBC 새 예능 '아무튼 출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는 "저는 어떻게 보면 신입사원이나 마찬가지이지 않나"라고 운을 뗐다.

'아무튼 출근!'은 3월 2일 오후 9시 20분 첫 방송 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방송인 광희가 '아무튼 출근!'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광희는 3월 2일 진행된 MBC 새 예능 '아무튼 출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는 "저는 어떻게 보면 신입사원이나 마찬가지이지 않나"라고 운을 뗐다.

"사실 눈치 많이 보면서 연예계 생활 시작했다"는 광희는 "직업군만 다르지 저도 똑같다. 눈칫밥 먹으면서 예전 일산 MBC 화장실에서 울기도 했다. 그런 제 배경을 담아서 이 프로그램에 진심으로 임하겠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MC 김구라는 "광희 씨 나이가 88년생인데 직장에서 보면 가장 중추적인 나이이다"고 덧붙였고 광희는 "한창 힘쓸 나이이다. 이 분들은 다칠 나이이다"고 반응했다.

'아무튼 출근!'은 3월 2일 오후 9시 20분 첫 방송 된다. (사진=온라인 제작발표회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