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엑스포츠뉴스

[단독] DSP 고위관계자 "이나은·윤영 열애 사실무근, 해명할 가치도 없다"

전아람 입력 2021. 03. 02. 10:02

기사 도구 모음

DSP미디어가 에이프릴 이나은과 에이젝스 출신 윤영의 뜬금없는 열애설에 황당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DSP미디어 고위관계자는 2일 엑스포츠뉴스에 "나은과 윤영의 열애설과 관련해 해명할 가치도 없다. 나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두 사람의 열애설은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에이프릴을 옹호하는 해당 글로 인해 윤영과 이나은의 럽스타그램 의혹이 불거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DSP미디어가 에이프릴 이나은과 에이젝스 출신 윤영의 뜬금없는 열애설에 황당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DSP미디어 고위관계자는 2일 엑스포츠뉴스에 "나은과 윤영의 열애설과 관련해 해명할 가치도 없다. 나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두 사람의 열애설은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앞서 최근 이현주 남동생이라고 주장한 A씨는 이현주가 에이프릴 활동 당시 멤버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했고, 이 때문에 공황장애 등이 생겨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했다고 폭로했다. 

이에 에이젝스 윤영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현주야 미안한데 할 말은 하자. 너 때문에 우리 애들 너무 불쌍했다"는 저격 글을 남겼다.

에이프릴을 옹호하는 해당 글로 인해 윤영과 이나은의 럽스타그램 의혹이 불거졌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두 사람의 럽스타그램 정황들이 공개되면서 열애설까지 휩싸인 것.

이와 관련해 DSP미디어 측은 "온라인상에서 돌아다니는 루머일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한편 DSP미디어는 이현주 왕따설을 부인하며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 게재 및 이를 유포하는 행위뿐만 아니라, 일부 커뮤니티에 게재되고 있는 근거 없는 합성 사진에 대해서는 강경한 법적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전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