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동아

'동상이몽2' 진태현♥박시은 가슴 아픈 사연..딸 다비다 눈물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21. 03. 01. 00:41

기사 도구 모음

3월 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약칭 동상이몽2)에서는 '홈커밍 특집'을 맞아 '찐사랑꾼 부부'로 사랑받았던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1년 만에 컴백, 반가운 근황을 공개한다.

박시은과 진태현의 가슴속 이야기에 딸 다비다도 눈물을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는데.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처음으로 전하는 이야기는 3월 1일 밤 10시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진태현 상상 초월 일탈 행각
박시은 "내가 살 수가 없다" 분노
딸 다비다마저 정색

[동아닷컴] 3월 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약칭 동상이몽2)에서는 ‘홈커밍 특집’을 맞아 ‘찐사랑꾼 부부’로 사랑받았던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1년 만에 컴백, 반가운 근황을 공개한다.

어느덧 결혼 7년 차가 된 두 사람은 여전히 달달한 일상을 선보여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특히 ‘악역 장인’으로 유명한 진태현이 아내 박시은 앞에서는 ‘애교 장인’으로 180도 변신해 스튜디오를 경악하게 했다. 이날 스페셜 MC로 출연한 한고은은 진태현의 소름 돋는(?) 애교에 말을 잃었지만, 이내 중독성 강한 그의 애교를 따라 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달달했던 순간도 잠시, 사랑꾼 진태현이 박시은 몰래 일탈 행각을 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진태현은 박시은 몰래 ‘이것’을 챙기는가 하면, 방문까지 걸어 잠그는 대범한 행동을 이어갔다. 이에 수상한 낌새를 감지한 박시은은 현장을 덮쳤고, 진태현의 모습에 “내가 살 수가 없다”라며 분노했다. 급기야 딸 다비다마저 아빠 진태현을 보고 정색했다고. 아내와 딸을 분노케 한 진태현의 일탈 행각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진태현·박시은 부부는 그동안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가슴 아픈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박시은은 유난히 힘들었던 지난 12월의 일들을 떠올리며 “괜찮다가도 이 이야기를 하면 눈물이 난다”고 고백했다고 전해진다. 박시은과 진태현의 가슴속 이야기에 딸 다비다도 눈물을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는데.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처음으로 전하는 이야기는 3월 1일 밤 10시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