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단독] 티아라 지연, 살해 협박받아..경찰에 수사 요청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21. 02. 24. 19:04

기사 도구 모음

티아라 출신 지연(본명 박지연)이 신원미상의 인물에게 살해 협박받아 이를 경찰에 수사 요청한 상태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지연은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과 트위터 계정 등 SNS 등을 통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공개적으로 살해 협박을 받아 충격에 휩싸인 상태다.

협박 글을 게시한 인물은 계정 정지된 상태다.

지연은 자신을 살해 협박하겠다는 신원미상의 인물에 공포에 떨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티아라 지연에게 신원미상 인물 살해 협박
티아라 지연, 공포에 질린 상태
소속사 경찰에 수사 요청..무관용 원칙

[동아닷컴] 티아라 출신 지연(본명 박지연)이 신원미상의 인물에게 살해 협박받아 이를 경찰에 수사 요청한 상태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지연은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과 트위터 계정 등 SNS 등을 통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공개적으로 살해 협박을 받아 충격에 휩싸인 상태다. 협박 글을 게시한 인물은 계정 정지된 상태다.

지연은 자신을 살해 협박하겠다는 신원미상의 인물에 공포에 떨고 있다. 이에 소속사 파트너즈파크는 해당 건을 경찰에 신고하고 정식 수사를 요청한 상태다.

파트너즈파크는 사건의 엄중함을 따져 이번 일에 대해 선처 없이 무관용 원칙을 적용할 방침이다. 법적인 수단을 모두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