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불청' 조하나, 만두 못 빚어 아들? "그냥 혼자 살래"..이미 늦어[별별TV]

이시연 기자 입력 2021. 02. 23. 23:58

기사 도구 모음

'불타는 청춘'에서 조하나가 출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조하나가 만두를 빚는 모습을 본 최민용은 "연수 누나는 딸 낳겠다. (조하나) 누나는 아들 낳겠다. 원래 만두 예쁘게 빚으면 딸 낳고, 못 생기게 빚으면 아들 낳는대"라고 말했다.

이 말에 조하나는 "난 원래 아들, 딸 둘 다 낳고 싶었는데 그냥 혼자 살래"라며 출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SBS 예능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불타는 청춘'에서 조하나가 출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경북 안동에서 배우 이상아와 가수 이기찬이 함께 새해 만두를 만드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영하의 한파에 달걀 노른자까지 얼어버린 추위에도 멤버들은 열심히 만두를 빚었다.

조하나가 만두를 빚는 모습을 본 최민용은 "연수 누나는 딸 낳겠다. (조하나) 누나는 아들 낳겠다. 원래 만두 예쁘게 빚으면 딸 낳고, 못 생기게 빚으면 아들 낳는대"라고 말했다.

이 말에 조하나는 "난 원래 아들, 딸 둘 다 낳고 싶었는데 그냥 혼자 살래"라며 출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