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언니한텐' 정진운, 경리와 5년째 열애 중.. 진정한 얼굴복지 실천

이혜미 입력 2021. 02. 23. 21:2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2AM 정진운이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 떴다.

23일 방송된 SBS PLUS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선 정진운이 스페셜MC로 출연했다.

지난해 10월 전역한 정진운은 가수 겸 배우 경리와 5년째 교제 중이다.

정진운의 등장에 랜선 언니들은 “엄청난 동안이다” “얼굴이 복지다” 등의 팔불출 반응을 쏟아냈고, 정진운은 수줍게 웃었다.

이어 “중립에서 남자를 이해하고 또 잘못된 건 잘못됐다고 말할 수 있는 그런 객관적인 시선으로 진솔한 조언을 해드리고 싶다”면서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이날 24시간 일에 매진하는 예비 신랑 때문에 고민이라는 여성의 사연이 공개된 가운데 정진운은 “24시간 동안 술을 먹어봤다”고 냉큼 덧붙이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언니한텐 말해도 돼’ 방송화면 캡처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