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아침마당' 구혜선 "알레르기 증상으로 드라마 하차, 죄책감 시달렸다"

고승아 기자 입력 2021. 02. 23. 09:2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1TV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겸 작가 구혜선이 알레르기로 인해 드라마를 하차했던 당시 심경을 밝혔다.

23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는 구혜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앞서 구혜선은 지난 2017년 알레르기성 소화기능장애 진단을 받고, 장기간 치료를 받다가 드라마를 하차한 바 있다.

이에 대해 구혜선은 "병이라기보다는 증상이었다. 알레르기 증상 같은 것이다. 그 증상이 나타나면 순간적으로 뭔가 쇼크가 오게 된다. 제가 도대체 무엇때문에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나는지 몰라서 그걸 찾는 과정이 걸렸다"라며 "그래서 그런 결정을 할 수밖에 없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당시 (드라마 하차 전에) 한달 정도 금식을 해야 했는데 서 있을 수가 없었고 버틸 수가 없어서 그런 상황이라 어쩔 수가 없었다"라며 "드라마 하차에 대한 책임감이 있었는데 죽어도 했어야 하는, 그런 죄책감에 시달렸다. 임하는 사람 입장에선 그런 마음이 많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seunga@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