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NCT 127 도영X정우, 친형제 같은 케미 "같이 있으면 즐거워"[★SHOT!]

김은애 입력 2021. 02. 15. 10:12

기사 도구 모음

2월 17일 일본 미니 앨범 2집   발매를 앞둔 NCT 127 도영과 정우의 코스모폴리탄 단독 화보가 공개됐다.

팬들 사이에서 '사부작즈'라고 불리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NCT 127의 도영과 정우는 화보 촬영에 임하는 시간 내내 친형제 케미를 보여주며 무드 있는 유닛 화보를 완성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NCT 127 도영X정우
NCT 127 도영X정우

[OSEN=김은애 기자] 2월 17일 일본 미니 앨범 2집 <loveholic> 발매를 앞둔 NCT 127 도영과 정우의 코스모폴리탄 단독 화보가 공개됐다.</loveholic>

팬들 사이에서 ‘사부작즈’라고 불리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NCT 127의 도영과 정우는 화보 촬영에 임하는 시간 내내 친형제 케미를 보여주며 무드 있는 유닛 화보를 완성했다.

유닛 화보 촬영 소감을 묻는 질문에 정우는 “너무 좋았어요. 실제로 도영이 형이랑 케미가 좋고, 또 그 모습을 팬분들이 좋아해주시잖아요. 그래서 이번 화보가 더 의미 있었던 것 같고, 앞으로도 형이랑 다양한 활동을 해보고 싶어요”라며 감회를 밝혔다.

공통점이 많은 두 사람에게 서로의 존재에 대해 물었더니 도영은 “종종 제가 불안할 때, 혹은 주변 상황을 지나치게 살피고 신경 쓸 때마다 친동생 같은 정우가 옆에 있어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주는 것 같아요. 그리고 정우가 항상 재밌게 해주기 때문에 같이 있으면 즐거워요. 형이지만 저도 정우한테 많이 의지하죠”라고 전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외에도 ‘제35회 골든디스크어워즈’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 상 수상 비하인드와 다양한 에피소드 등 NCT 127 도영과 정우의 진솔한 인터뷰와 화보는 <코스모폴리탄> 2021년 3월호와 코스모폴리탄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코스모폴리탄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