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김기태 감독 "정읍 대회 최고 성적..총 상금만 3억" (당나귀 귀)

원민순 입력 2021. 02. 14. 17:18 수정 2021. 02. 14. 19:15

기사 도구 모음

김기태 감독이 정읍 대회에서의 최고 성적으로 총 상금만 3억 원이라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김기태 감독이 정읍 대회 후일담을 공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기태 감독은 정읍에서 있었던 천하장사 대회를 두고 영암 씨름단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거둔 사실에 대해 흐뭇하게 얘기했다.

김숙은 김기태 감독에게 상금도 어마어마할 것 같다면서 금액이 어느 정도 되는지 물어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김기태 감독이 정읍 대회에서의 최고 성적으로 총 상금만 3억 원이라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김기태 감독이 정읍 대회 후일담을 공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기태 감독은 정읍에서 있었던 천하장사 대회를 두고 영암 씨름단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거둔 사실에 대해 흐뭇하게 얘기했다.

장성우 선수의 천하장사 2연패 외에도 다른 선수들의 우승과 왕중왕전 단체전 우승 등 영암 씨름단은 정읍 대회에서 최고의 성적을 거두고 돌아온 상황이었다.

김숙은 김기태 감독에게 상금도 어마어마할 것 같다면서 금액이 어느 정도 되는지 물어봤다. 김기태 감독은 "3억 정도를 받았다. 다 선수들한테 간다"고 전했다.

이만기는 상금 얘기를 듣더니 앞서 김기태 감독과 선수들에게 흰 팬티를 선물했던 것을 언급하며 "왜 나한테는 아무 것도 안 해?"라고 물었다. 김기태 감독은 다 준비해 놨다면서 곧 흰 팬티가 7장으로 늘어서 갈 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