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연참3' 한혜진 "멍뭉미? 연예인으로 치면 강다니엘 같은 느낌"

박수인 입력 2021. 02. 10. 09:15

기사 도구 모음

'연애의 참견3' MC 한혜진이 연예계 대표 '멍뭉미'로 가수 강다니엘을 꼽았다.

2월 9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서는 사내 썸 참견 사연이 공개됐다.

한혜진은 사연을 읽으면서 "연예인으로 치면 강다니엘 씨 같은 느낌이다"고 설명했고 주우재 역시 "대형견처럼 덩치는 큰데 애기처럼 행동하는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연애의 참견3' MC 한혜진이 연예계 대표 '멍뭉미'로 가수 강다니엘을 꼽았다.

2월 9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서는 사내 썸 참견 사연이 공개됐다.

28살 직장인 사연자는 "막내 남직원이 사내 카페에서 내 포인트로 적립한다. 20포인트가 쌓인 후 '추운데 따뜻한 아메리카노 어떠세요?'라는 톡이 왔는데 어떻게 답해야할까"라는 고민을 털어놨다.

사연자의 설명에 따르면 막내 남직원은 잘생겼는데 애교까지 많아서 '대형 멍뭉이'라 불린다고. 한혜진은 사연을 읽으면서 "연예인으로 치면 강다니엘 씨 같은 느낌이다"고 설명했고 주우재 역시 "대형견처럼 덩치는 큰데 애기처럼 행동하는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김숙은 "덩치가 커야 한다"는 말에 서장훈을 지목하며 "멍뭉미"라고 했고 갑작스러운 지목에 당황한 서장훈은 "죄송합니다"고 말하며 고개를 숙였다. (사진=KBS Joy '연애의 참견3'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