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정시아, 듬직한 아들 자랑.."뒤에서 보면 남편인줄" [스타IN★]

김미화 기자 입력 2021. 01. 27. 23:38

기사 도구 모음

정시아가 듬직한 아들을 자랑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시아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함께 걷고 있는 뒷모습 사진을 공개했다.

정시아는 "내 베프랑 손잡고. 백집사(백도빈) 아님. 쭈누(아들)"이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 된 사진 속 정시아는 아들 준우군과 함께 걷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정시아가 듬직한 아들을 자랑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시아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함께 걷고 있는 뒷모습 사진을 공개했다. 정시아는 "내 베프랑 손잡고. 백집사(백도빈) 아님. 쭈누(아들)"이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 된 사진 속 정시아는 아들 준우군과 함께 걷고 있다. 올해로 13살인 준우는 엄마 정시아보다 훨씬 큰 키와 체격을 자랑하고 있다.

이에 동료와 지인들이 부러움을 드러냈다. 왕빛나가 "쭈누 멋진거봐"라고 하자 정시아는 "든든해 너무 좋앙"이라고 말했다. 또 정시아는 댓글로 "뒤에서 보면 남편일줄"이라며 흐뭇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정시아는 백도빈과 결혼, 1남 1녀를 두고 있다.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