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여신강림' 문가영, 과거 폭로돼 괴롭힘..차은우 뿌리치고 도망쳤다

이이진 입력 2021. 01. 27. 22:47 수정 2021. 01. 27. 22:49

기사 도구 모음

'여신강림' 문가영이 과거 영상이 공개된 탓에 괴롭힘을 당했다.

27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13회에서는 임주경(문가영 분)의 과거가 밝혀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주경의 과거 사진이 인터넷에 게재됐고, 새봄고 학생들은 임주경을 둘러싸고 막말을 퍼부었다.

급기야 임주경의 화장을 지우기 시작했고, 이때 이수호가 나타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여신강림' 문가영이 과거 영상이 공개된 탓에 괴롭힘을 당했다.

27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13회에서는 임주경(문가영 분)의 과거가 밝혀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주경의 과거 사진이 인터넷에 게재됐고, 새봄고 학생들은 임주경을 둘러싸고 막말을 퍼부었다.

급기야 임주경의 화장을 지우기 시작했고, 이때 이수호가 나타났다. 이수호는 "그 손 못 놔?"라며 만류했고, 임주경은 그 틈을 타 도망쳤다. 

이수호는 임주경을 쫓아갔고, 임주경은 버스를 타고 자리를 떠났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