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경향

윌리엄 파격 헤어 스타일에 랜선 이모 '심쿵'

강주일 기자 joo1020@kyunghyang.com 입력 2021. 01. 27. 19: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윌리엄 인스타그램


방송인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이 파격 헤어스타일을 시도해 랜선 이모들의 행복지수를 높였다.

27일 윌리엄의 SNS 인스타그램에는 “소가 몇 번 핥고 지나간 것 같은 오늘의 나의 머리스타일~그냥 이런 머릴 하고 싶어서 말했는데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해주신 아빠, 엄마~~ 고마워요!!!! 새벽부터 스프레이 사다주신 할매~~ 사랑해^^ 메이비~~해보니 다음부터는 안할 듯ㅋㅋㅋ”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윌리엄은 헤어 스프레이로 머리카락을 모아 하늘로 높이 올린 독특한 헤어스타일로 외출을 했다.


누리꾼들은 “윌리엄~ 하고 싶은거 다해~” “진짜 귀엽다” “넘 웃긴다~적극적인 가족들” “장꾸리엄~ 너무 사랑스러운 아이” “이게 바로 간지라는거지” “졸귀”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샘 해밍턴과 그의 아들 윌리엄·벤틀리는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강주일 기자 joo1020@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