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머니S

'여신강림' 황인엽, 박유나 향해 분노 폭발.. 무슨 일?

김유림 기자 입력 2021. 01. 27. 18:29

기사 도구 모음

'여신강림' 황인엽이 박유나를 향한 분노를 폭발시켰다.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다.

지난 방송에서 서준(황인엽 분)은 주경 모르게 그를 챙기는 모습으로 가슴을 아리게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여신강림' 황인엽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tvN 제공

‘여신강림’ 황인엽이 박유나를 향한 분노를 폭발시켰다.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다.

지난 방송에서 서준(황인엽 분)은 주경 모르게 그를 챙기는 모습으로 가슴을 아리게 했다. 특히 서준은 주경의 집을 찾아온 새미(전혜원 분)를 막아선 데 이어, 새미가 주경의 민낯 사진을 보여주자 "내 눈엔 너보다 더 예쁜 거 같은데"라며 주경을 두둔해 사이다 활약을 보였다.

이 가운데 주경을 위해 또 한번 발벗고 나선 서준의 스틸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스틸 속 서준은 수진(박유나 분)을 찾아가 눈길을 끈다. 수진 또한 얼음장처럼 차갑게 식은 눈빛으로 팽팽하게 맞서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서준과 수진 사이에 흐르는 싸늘한 정적감이 보는 이까지 긴장케 한다.

이는 서준이 주경의 과거 영상을 새봄고 대나무숲에 올린 유포자 찾기에 돌입한 모습. 특히 앞서 예고 영상을 통해 서준이 포스터 속 주경의 얼굴에 되어있는 낙서를 지우고, 새미를 찾아가 추궁하는 등 주경을 위해 이리 뛰고 저리 뛰는 모습이 공개된 바, 주경의 흑기사로 거듭난 서준의 활약에 관심이 높아진다.

김유림 기자 cocory0989@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