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한국일보

'미운 우리 새끼' 김준호, 임원희에 "정말 못생겼어" 돌직구

정한별 입력 2021. 01. 24. 22:57

기사 도구 모음

김준호가 임원희의 외모를 평가했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 이상민 탁재훈 김준호가 모여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임원희는 "내가 못생긴 건 아니잖아"라고 했고, 그의 말을 들은 김준호는 "형이 잘생긴 건 아니잖아"라고 했다.

김준호는 임원희에게 "정말 못생겼다"고 단호한 목소리로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원희가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자신의 외모에 대해 이야기했다. 방송 캡처

김준호가 임원희의 외모를 평가했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 이상민 탁재훈 김준호가 모여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임원희는 자신의 외모에 대해 이야기했다. 임원희는 "내가 못생긴 건 아니잖아"라고 했고, 그의 말을 들은 김준호는 "형이 잘생긴 건 아니잖아"라고 했다.

탁재훈은 임원희에게 "너는 거울을 보면서 무슨 생각을 하느냐"고 물었다. 탁재훈의 질문에 임원희는 "일반인치고는 잘생긴 얼굴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김준호는 "형이 영화배우가 아니라고 생각하면 정말 못생긴 듯하다. 영화배우라서 호감이 좀 간다"고 했다.

탁재훈은 "우리끼리니까 솔직하게 얘기하자"고 했다. 그는 이어 임원희에게 "나부터 얘기하겠다. 못생겼다"고 말했다. 이상민은 "아주 못생긴 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이야기했다. 김준호는 임원희에게 "정말 못생겼다"고 단호한 목소리로 말했다. 세 사람의 말을 들은 임원희는 당황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