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경향신문

2021년 1월 25일 [TV하이라이트]

입력 2021. 01. 24. 22:2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향신문]
어사출두 했다가 역적 몰린 이겸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KBS2 오후 9시30분) = 어사단은 관찰사 김명세(김명수)를 탐문하기 위해 전라감영에 잠입한다. 성이겸(김명수)은 백성들을 착취하는 관찰사와 아전들의 횡포에 분개한다. 책비로 위장한 홍다인(권나라)이 참형의 위험에 처하자, 성이겸은 서둘러 어사출두를 한다. 그러나 한양에서 어명을 전하러 온 김만희(채동현)가 이겸과 다인을 역적으로 몰아세운다.

“2002 월드컵 승리? 나 때문이야”

■안 싸우면 다행이야(MBC 오후 9시20분) =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활약한 안정환, 황선홍 전 축구선수가 자급자족에 나선다. 오지 체험이 익숙지 않은 황선홍은 안정환 앞에서 실수를 연발한다. 안정환은 불만을 터뜨리며 황선홍을 보조한다. 저녁이 되자, 이들은 식사 준비를 하며 2002년 월드컵을 회상한다. 황선홍은 이탈리아전 승리의 결정적 장면을 이야기하며, 모두 자기 덕이었다고 생색낸다.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