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오! 삼광빌라' 보나, "갑자기 왜 그랬지" 동하에 대한 새로운 감정 생기나

석훈철 입력 2021. 01. 24. 20:5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보나가 동하에 대한 새로운 감정을 느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는 장준아(동하 분)를 다시 생각하게 되는 이해든(보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해든은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정직원 전환에 실패한 것을 알게 됐다. 장준아는 "빛채운 씨 정직원 탈락한 거 몰랐어요?"라고 물었다. 이해든은 "우리 식구들 아무도 몰랐어요. 우리 언니 속상하겠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속상할까봐 얘기 안한 거 같다"고 덧붙였다.

이해든은 "김정원(황신혜 분) 대표, 그 아줌마 생각할 수록 얄밉네"라며 "그 아줌마가 대표님이니까 공정한 거 알리려고 일부러 우리 언니 떨어뜨렸을 거 같다"고 밝혔다. 장준아는 "큰 회사 대표인데 안 그랬겠지"라고 김정원 편을 들었다. 이에 이해든은 "그분은 자기 딸을 자기 딸이 아니라고 하는 분이다"고 털어놨다.

장준아는 "만나러 가야겠다"고 자리를 떴다. 이해든은 장준아와 키스할 뻔한 상황을 떠올렸다. 그는 "여기는 왜 이렇게 더워"라며 "갑자기 왜 그랬지"라고 반응해 장준아에 대한 감정을 드러냈다.

한편 ‘오! 삼광빌라’는 다양한 사연들을 안고 '삼광빌라'에 모여든 사람들, 타인이었던 이들이 서로에게 정들고 마음을 열고 사랑하기까지의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매주 토·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