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오정연 "현주엽과 중국집 갔다가 컬쳐쇼크..탕수육 마시더라" (당나귀 귀)

원민순 입력 2021. 01. 24. 17:55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방송인 오정연이 현주엽과 중국집에 갔다가 컬쳐쇼크를 받았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오정연이 스페셜 MC로 등장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오정연은 송훈 셰프, 김기태 감독, 현주엽 등 보스들 중에서 가장 친분이 많은 보스로 현주엽을 꼽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오정연은 예전에 자신이 MC를 하던 프로그램에서 현주엽이 고정패널을 한 적이 있어서 식당도 같이 많이 가고 오래 봐 왔다고 털어놨다.

김숙은 오정연에게 현주엽과 식당에 갔을 때 어땠는지 물어봤다. 이에 오정연은 현주엽과 중국집에 갔을 때의 후일담을 공개했다.

오정연은 "중국집 단골이 있었는데 전 처음에 컬쳐쇼크를 받았다. 탕수육이 나왔는데 이거를 거의 마셨다. 탕수육을 마시는 사람 처음 봤다"며 당시 상황을 알려줬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