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 첫 등장→헌신하다 헌신짝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입력 2021. 01. 24. 11:37

기사 도구 모음

'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이 전노민의 갑작스런 이혼 요청에 안타까움을 자아내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제작 지담, 초록뱀 미디어)에서 라디오 메인 작가 이시은 역으로 분한 전수경이 해륜(전노민 분)의 갑작스러운 이혼 요청에 짠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수경만 모르는 전노민의 변심
이시은役과 싱크로율 100% '전테일'
[동아닷컴]
‘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이 전노민의 갑작스런 이혼 요청에 안타까움을 자아내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제작 지담, 초록뱀 미디어)에서 라디오 메인 작가 이시은 역으로 분한 전수경이 해륜(전노민 분)의 갑작스러운 이혼 요청에 짠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빗질도 안 한 것 같은 모습으로 등장한 시은(전수경 분)은 꾸미지 않은 겉모습에 비해 프로다운 손놀림과 양손에 파스를 붙이고 첫 등장해 어딘가에 살아 있을 법한 현실적인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남자들은 바람을 들킨다는 시은의 말에 경험담이냐 묻는 혜령(이가령 분)에게 “우리 남편은 명색이 교수라 바람 못 피우지”라며 “너무 집하고 학교밖에 몰라, 남들 다 재밌대는 골프도 별로래”라며 흐뭇한 미소로 남편에 대한 견고한 믿음을 내비쳐 그를 향한 깊은 신뢰로 시청자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만들었다.

하지만, 믿음도 잠시 남편 해륜이 고하는 이별의 말에 실감하지 못 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안타까운 감정으로 물들이는가 하면, “여자 생겼어?”, “싫증 난 거야?”, “혹시 병 걸린 거 아냐?”라며 애처로운 표정과 떨리는 말투로 그의 심정을 이해해보려 해 시은과 해륜 사이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귀추가 주목됐다.

이로써 배우 전수경은 이전에 보여줬던 화려하고 개성 강한 캐릭터와는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이번 작품을 통해 수수한 겉모습과 일과 가정에 온 마음을 다하는 헌신적인 인물을 완벽히 그려냈다. 배역 ‘이시은’을 극 안에 자연스럽게 녹여내기 위해 그동안 쌓아왔던 세련된 이미지를 단번에 내려놓음으로써 깊은 내공이 드러나는 세세한 연기력을 더 돋보이게 했다.

한편, 배우 전수경의 새로운 변신과 끝을 알 수 없는 전개로 화제가 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매주 토, 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