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MK스포츠

김새롬, '그알' 정인이 사건 후속편 실언→비난에 사과 "경솔했다"(전문)[종합]

손진아 입력 2021. 01. 24. 10:15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김새롬이 '그알' 정인이 사건 후속편에 대한 실언 후 사과의 뜻을 밝혔다.

김새롬은 2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전 마침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방금 전 마침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그알’ 정인이 사건 후속편에 대한 실언 후 사과의 뜻을 밝혔다.

김새롬은 2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전 마침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오늘의 주제가 더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고 털어놨다.

김새롬이 ‘그알’ 정인이 사건 후속편에 대한 실언 후 사과의 뜻을 밝혔다. 사진=김영구 기자
이어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앞서 김새롬은 23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이하 ‘그알’) 방송과 동시간대에 홈쇼핑 채널에 출연했다.

이날 그는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고 말해 많은 이들의 비난을 샀다.

이하 김새롬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김새롬입니다.

방금 전 마침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

오늘의 주제가 더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 / jinaaa@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