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뉴스엔

젝스키스X유희열 '뒤돌아보지 말아요' 2월5일 발매 확정(공식)

박수인 입력 2021. 01. 23. 10:10

기사 도구 모음

젝스키스와 유희열의 합작으로 화제를 모은 '뒤돌아보지 말아요'가 2월 5일 발매된다.

1월 22일 tvN 공식 SNS를 통해 젝스키스와 유희열의 합작 신곡 '뒤돌아보지 말아요' 발매일 포스터가 공개됐다.

'2021.02.05 (FRI) 6PM KST'라는 발매 일정과 블랙 수트를 맞춰 입고 아련한 무드를 자아내고 있는 젝스키스(은지원, 이재진, 김재덕, 장수원)와 유희열 모습이 담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젝스키스와 유희열의 합작으로 화제를 모은 '뒤돌아보지 말아요'가 2월 5일 발매된다.

1월 22일 tvN 공식 SNS를 통해 젝스키스와 유희열의 합작 신곡 '뒤돌아보지 말아요' 발매일 포스터가 공개됐다. '2021.02.05 (FRI) 6PM KST'라는 발매 일정과 블랙 수트를 맞춰 입고 아련한 무드를 자아내고 있는 젝스키스(은지원, 이재진, 김재덕, 장수원)와 유희열 모습이 담겼다.

특히 젝스키스를 상징하는 노란색 장미를 들고 무대에 서 있는 멤버들의 모습 위로 핀 조명이 비치며 그들에게 집중하게 만든다. 여기에 피아노 연주를 하고 있는 유희열까지 더해지며 이들이 만들어낼 특급 하모니에 궁금증을 더한다.

발매일 포스터 공개에 앞서 방송된 신곡 프로젝트 tvN '뒤돌아보지 말아요(연출 나영석, 신효정)' 1화에서는 가이드 녹음부터 뮤직비디오 촬영 예고까지 앨범 제작기의 서막을 올리며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은 젝스키스를 위해 7년 만에 곡 작업을 한 유희열의 모습을 시작으로 파트 분배를 위해 가이드 곡을 녹음하는 젝스키스의 스튜디오 현장 등 쉽게 접할 수 없는 앨범 작업 과정이 고스란히 담겼다.

젝스키스와 유희열은 서로 추구하는 장르를 달랐지만 같은 90년대에 활동했던 '음악 동기'로 묘한 동질감을 느꼈다. 유희열은 라디오 DJ로 활동했던 당시를 언급하며 "젝스키스가 나에겐 아이돌이었다"라고 이들의 무대에 감탄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특히 7년 만에 신곡을 쓴 유희열은 "그동안 곡 의뢰는 정말 많았다. 곡을 안 썼던 건 내 노래를 불러줄 악기를 못 찾았기 때문인데 이제 찾았다"라며 젝스키스와의 협업에 설렘을 내비쳤다.

유희열의 즉석 반주를 들은 은지원은 "저는 굉장히 마음에 든다"라며 평소에 잘 사용하지 않은 '최상급' 칭찬을 쏟아냈고, 장수원 역시 "원래 '안테나' 스타일의 음악을 자주 듣는 편이라 오랜만에 좋은 시도가 될 것 같아서 저도 굉장히 마음에 든다"고 말했다.

tvN '뒤돌아보지 말아요'는 젝스키스와 유희열의 공약 이행 프로젝트명이자 신곡명으로 지난해 봄 유희열이 '삼시네세끼' 유튜브 라이브에서 내건 공약이 목표를 달성하며 성사됐다.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50분 5분 방송.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