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미우새' 샤이니 민호 "父=최윤겸 감독 '죽어도 축구 안 시킨다'고"

서지현 입력 2021. 01. 17. 21:26

기사 도구 모음

민호가 아버지 최윤겸 축구감독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이날 MC 서장훈은 "민호 씨 아버지가 국가대표 축구 선수 출신인 최윤겸 축구 감독이다. 근데 최윤겸 감독님이 '나는 0점짜리 아빠다'라고 하셨다던데"라고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서지현 기자]

민호가 아버지 최윤겸 축구감독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1월 1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그룹 샤이니 민호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MC 서장훈은 "민호 씨 아버지가 국가대표 축구 선수 출신인 최윤겸 축구 감독이다. 근데 최윤겸 감독님이 '나는 0점짜리 아빠다'라고 하셨다던데"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민호는 "아버지가 선수 시절 끝나자마자 지도자의 길을 가셨다. 그러다 보니 어머니와 저희 형제를 보는 시간이 1년에 동계훈련 직전 밖에 없었다"며 "그것 때문에 아버지가 '난 빵점짜리 아빠다'라고 하시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민호는 "정작 저는 한 번도 그런 생각을 한 적이 없다. 어렸을 때부터 그라운드 옆에서 팔짱 끼고 계실 때 너무 멋져 보였다"며 "그래서 전 제가 달리기도 빠르고 하니까 당연히 축구선수가 돼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아버지는 '죽어도 안된다'고 하셨다. 그 길이 너무 힘들다 보니 아들이 같은 길을 택하길 원하지 않으셨다"고 덧붙였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뉴스엔 서지현 sjay092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