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재하, 母 임주리 '립스틱 짙게 바르고' 완벽 소화로 무대 찢었다(트롯 전국체전)

입력 2021. 01. 16. 23:58

기사 도구 모음

'트롯 전국체전' 재하가 어머니 임주리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특히 재하는 자신의 어머니 노래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선곡해 더욱 눈길을 모았다.

재하는 무대에 오르기 전 어머니에게 특강을 받는 모습까지 보였다.

재하는 "어머니께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트롯 전국체전 재하 사진="트롯 전국체전" 방송 캡처

‘트롯 전국체전’ 재하가 어머니 임주리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트롯 전국체전’에서는 1대1 데스매치가 펼쳐졌다.

이날 재하와 염동언이 막상막상의 대결을 펼쳤다. 특히 재하는 자신의 어머니 노래 ‘립스틱 짙게 바르고’를 선곡해 더욱 눈길을 모았다.

재하는 무대에 오르기 전 어머니에게 특강을 받는 모습까지 보였다.

그 결과 재하는 기립 박수를 끌어낸 것은 물론, 압도적인 수치로 염동언을 꺾고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재하는 “어머니께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