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트롯 전국체전' 이송연, 지적 장애 언니 위한 무대..별 눈물 "감동적" [TV캡처]

최혜진 기자 입력 2021. 01. 16. 23:54

기사 도구 모음

'트롯 전국체전' 이송연이 지적 장애를 앓고 있는 언니를 생각하며 1:1 데스 매치에 임했다.

1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트롯 전국체전'에서는 3라운드 1:1 데스 매치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이송연은 '홀로 아리랑'을 선곡한 이유에 대해 "언니와 3년간 공연을 하며 가장 많이 부른 곡"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송연 언니 별 / 사진=KBS2 전국 트롯체전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트롯 전국체전' 이송연이 지적 장애를 앓고 있는 언니를 생각하며 1:1 데스 매치에 임했다.

1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트롯 전국체전'에서는 3라운드 1:1 데스 매치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이송연은 '홀로 아리랑'을 선곡한 이유에 대해 "언니와 3년간 공연을 하며 가장 많이 부른 곡"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언니가 (장애가 있어) 소통할 때 어려운 부분이 있는데 언니와 유일하게 소통할 수 있는 게 음악이다. 저희를 이어주는 느낌을 받아 '홀로 아리랑'을 선곡했다"고 밝혔다.

자매의 애틋함이 담긴 무대에 심사위원들은 눈물을 흘렸다. 그중 별은 "자매가 많은 곳에서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만져줬을 것 같아 감동적이다. 계속해서 이런 아름다운 노래를 불러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