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이서진 "최우식, 타고났다..서비스업 종사해야해" ('윤스테이')

입력 2021. 01. 15. 23:0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서진이 최우식에 칭찬을 건넸다.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윤스테이'에선 손님들의 첫 번째 식사 준비에 돌입하는 임직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디저트를 준비하던 중 최우식은 박서준에 "형 (주방) 밖에도 엄청 바빴다"라고 고충을 털어놨고, 박서준은 "인생 실전이다"라면서 장난스럽게 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이서진은 "서준아 우식이는 타고난 것 같다. 서비스업 종사해야겠다. 설명하고 장난 아니다"라고 칭찬해 웃음을 안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배우 이서진이 최우식에 칭찬을 건넸다.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윤스테이'에선 손님들의 첫 번째 식사 준비에 돌입하는 임직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디저트를 준비하던 중 최우식은 박서준에 "형 (주방) 밖에도 엄청 바빴다"라고 고충을 털어놨고, 박서준은 "인생 실전이다"라면서 장난스럽게 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이서진은 "서준아 우식이는 타고난 것 같다. 서비스업 종사해야겠다. 설명하고 장난 아니다"라고 칭찬해 웃음을 안겼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