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일간스포츠

정우성, '날아라 개천용' 첫 등장..권상우 "얼굴이 상당히 좋아져"

박정선 입력 2021. 01. 15. 22:1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날아라 개천용'

배우 정우성이 '날아라 개천용'에 첫 등장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극 '날아라 개천용'에서는 하차한 배성우를 대신해 박삼수 역으로 출연한 정우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첫 등장은 김주현(이유경)과 함께였다. 김주현은 정우성을 향해 "뭔가 달라진 것 같다"고 말했다. 박삼수 캐릭터에 걸맞은 허름한 옷차림으로 등장한 정우성은 "예전의 내가 아니잖아"라고 답했다.

이어 등장한 권상우(박태용)는 정우성의 쳐다보며 "요새 일이 잘 풀려서 그런가 박기자님 얼굴이 상당히 좋아지셨네"라고 했다.

이후 정우성은 권상우와 함께 막춤을 추는 등 코믹한 연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박정선 기자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